용인 등기소앞~선봉사간 도로 확장 준공

– 용인시, 상습정체 해소 역북지구 등 교통여건 개선 기대 –

용인시는 처인구 역북동 국도42호선 용인등기소앞 사거리에서 3군사령부 선봉사 사이를 잇는 지방도 321호선의 기존 2차선 구간을 4~6차선으로 확장하는 공사를 최근 완료했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대규모 아파트 입주가 본격화되고 있는 역북지구 일대에서 에버랜드에 이르는 양방향 도로의 만성적인 교통체증이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사업은 당초 경기도가 7.16km에 이르는 지방도 321호선의 국도42호선~에버랜드 간 확장공사 가운데 남은 820m 구간을 지난 2007년 2월 사업비 150억원 지원 조건으로 용인시에 이관한 것이었으나 약속했던 사업비 지원이 늦어지면서 잔여구간의 확장공사가 늦어져 시민들이 불편을 겪어왔습니다.

이에 시는 시민불편 해소 차원에서 시비를 우선 투입하는 방식으로 지난 2016년말 착공해 이번에 전 구간을 완공했습니다.

시 관계자는 “만성적인 정체를 빚었던 이 구간 도로확장이 완료됨에 따라 이 일대 주민들의 교통여건이 대폭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About 김선규 184 Articles
농업인과 함께 세상이야기를 풀어가고 있답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