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노후 어린이공원 3곳 재정비 완료

용인시는 27일 시설이 낡아 이용에 불편이 있던 3개 어린이공원을 재정비했다고 밝혔습니다. 대상은 기흥구 보정동 신촌어린이공원과 수지구 풍덕천동 새말, 달빛 어린이공원인데요 시는 “이들 공원에 도비를 포함해 총 8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노후 놀이시설과 바닥 등을 교체해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고 전했습니다.

각 공원의 특성을 살려 퍼걸러나 벤치 등 휴게시설을 설치해 이용자들이 편히 쉴 수 있도록 했고, 모험 놀이시설물과 놀이언덕을 설치해 아이들이 흥미롭게 놀 수 있는 공간도 조성했습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노후 어린이공원을 지속해서 재정비해 어린이들이 마음껏 놀 수 있는 즐거운 공간으로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