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NH농협 직원들 백암서 포도수확 돕기

용인시는 26일 NH농협 경기영업본부와 용인시지부 직원 등 24명이 백암면 포도 농가를 방문해 포도 수확을 돕고 수해 농가에 쌀과 포도를 기탁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농협 직원들은 코로나19와 수해가 겹쳐 일손이 부족한 백암면 근삼리의 포도농가를 찾아 무더운 날씨 속에 포도 수확을 도왔습니다. 이들은 이와는 별도로 원삼·백암면 수해 농가에 전해달라며 이곳에서 직접 수확하고 구매한 포도 100박스와 1000만원 상당의 백옥쌀을 기탁했습니다.

이날 농협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포도 수확 현장에 동행한 백군기 용인시장은 “NH농협 직원들이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에 동참해 감사하다”라며 “기탁한 쌀은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NH농협 직원들은 앞으로도 농촌 일손돕기에 적극 참여하고 농산물 소비 촉진에 나서는 등 도농상생문화 확산에 주력하기로 했습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